본문 바로가기

유럽외 지역 여행/아프리카 자유여행 후기

케냐 마사이 마라- 전사들의 땅

반응형

유럽자유여행 아프리카 사파리

Masai Mara - 죽창 같은 원시 무기 하나 달랑 들고 사자를 죽여야 성인이 된다는 마사이족의 땅에 도착하였다. 
나무에 걸어 놓은 동물의 두개골이 섬뜻하게 이곳이 전사의 땅임을 말해주는데 무심한 아프리카의 석양은 뼈만 남은 동공을 통해 찬란하다. 백골이 된 이녀석의 마지막 시선은 어디에 머물렀을까. 

Lodge - 주변 환경에 비하면 놀랍게 현대적인 편의 시설이 완비된 숙박시설에 이른 오후의 햇살이 따갑다.

마사이족의 목축 - 예전에 마사이족이 맹수 사냥으로 명성을 날렸다면 지금은 동물보호운동, 밀렵금지 등으로 목축에 의존하여 버거운 삶을 영위하고 있다.
그들의 용맹성은 이제 습격하는 맹수로 부터 자신의 가축을 지키는데 주로 사용된다. 이들도 경제활동을 하게 된 것이리라. 그리고 그 과정에서 치열하지만 자유로운 전사들의 위대한 영혼은 박제가 되어버렸다.
원시상태에서 출발하여 갖은 고초를 이기고 문명화된다고 과연 이들의 삶의 질이 더 높아진다고 확언할 수 있는 것일까.
걸어오는 어린 마사이족에게 이 세상은 어떤 삷을 강요하게 될까.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