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살자니 고생, 죽자니 청춘

(39)
코로나19 (COVID-19) 대처법: 최고의 면역력 강화 식품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신규 확진자 수가 3월3일 800명을 넘었습니다. 이제 하루 천명씩 확진자가 증가하는 꼴을 기어이 봐야 할지도 모릅니다. 정부는 희생양을 찾느라 헛짓을 하고 다투느라 시간을 낭비하고 있는 반면 아이러니하게도 병균은 제 할 일에 충실한 모양새입니다. 대한민국에선 국민 스스로가 알아서 살아 남아야 합니다.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견뎌 내기 위해서도 일단은 걸리지 않는게 최상책입니다. 대구에서 2천명이 넘는 확진자가 병원에 입원도 못하고 앓고 있는 판입니다. 그런데 대통령에게 긴급명령을 발동해 환자를 구해달라는 호소는 시장의 정치공세로 매도되고 청와대에 사과까지 했답니다. 이게 가짜 뉴스입니까? 진짜 뉴스 맞습니까?그럼 어떻게 해야 합니까.우선 마스크를 구해 뒤집어 써야겠지요. 그 다음 손..
코로나19 (COVID-19) 대처법: 면역력과 잠 그리고 운동 코로나19 바이러스로 미국에서 100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습니다. CNN 보도에 따르면 이런 상황은 부통령이 나와 발표를 하였고 전문가들을 대동하고 나와 의학적인 지식에 대한 질문 등은 전문가가 직접 답하도록 했습니다. 부럽습니다. 국민 100명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쓰러지면 부통령이 직접 나서는 나라. 미국이 얄미운 구석이 있지만 자국민을 위하는 그 자세는 부럽습니다. 우리는 확진자가 수천명에 달해도 대통령이나 국무총리는 시찰한다는 소식만 들립니다. 왜 국민 앞에 직접 나서서 보고하지 않는지 그야말로 국민 위에 군림이나 하려는 정권 수뇌부의 작태에 화가 치밉니다. 2천명이 넘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입원도 하지 못하는 상황에 대해 대통령은 자초지종을 국민에게 보고해야 할 의무가 있는 겁니다. 오죽하면 ..
코로나19 (COVID-19) 대처법: 면역력 감퇴 증상 그리고 면역 강화 생활습관 코로나19 확진 환자 수의 증가 추세가 멈추질 않습니다. 대구 시장이 대통령에게 드디어 "긴급명령권"을 발동해 입원도 못하는 대구의 확진자를 다른 지역의 병원에 입원시켜달라고 건의했습니다. 건의를 해야 그런 조치를 강구하는 한심한 행정부의 멍청한 대처에 국민은 불안하고 문재인을 뽑은 손가락이 원망스럽습니다. 마스크를 찾아 쓰고 면역력을 키워 버티는 것이 우리가 할 수 있는 전부입니다. 면역력이 떨어지면 몸의 균형이 깨어져서 바이러스가 침투하기가 쉬워집니다. 감기나 독감은 믈론 신종플루는 물론 코로나19도 이러한 경우에 해당됩니다.면역력이 떨어지면 가장 먼저 나타나는 증상이 바로 발열과 피로입니다. 외부의 바이러스와 싸우느라 몸에서 열이 나고 몸이 급속도로 피곤해집니다. 이때 몸을 따뜻하게 해서 땀을 내거..
코로나19 (COVID-19) 대처법: 암도 물리치는 면역력을 높이자! 코로나19의 위세에 대구가 빈 도시처럼 변했다. 세계 곳곳에서 우리나라 사람을 격리하거나 입국 거부를 하는 상황이다. 전국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확진자 수가 증가하면서 이제는 모든 곳에 균이 있다고 가정하고 대처해야 하는 상황이 되어 간다. 상황이 엄중할수록 마스크를 쓰는 표피적인 대책외에 면역력을 증가시키는 근본적인 대책에 집중해야 한다. "우리 몸의 면역 체계는 기본적으로 다면체를 이루고 있으며 총 1 조 개 이상의 세포들로 구성되어 있다. 그 전체 무게률 따지자면 약 1kg 정도이다. 면역 체계는 기본적으로 다음의 증요한 3가지 특성을 가지고 있다.첫째, 외부에서 침입한 물질 측 세균, 바이러스, 기생 물질들을 인식한다.들째, 침입해 들어온 각각의 병원체에 개별적으로 명확하게 반응한다.셋째, 침..
코로나19 (COVID-19) 대처법: 바보야, 문제는 바이러스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코로나19가 나라를 공포로 몰아 넣고 있다. 마스크 하나 제대로 쓰는 법을 몰라 언론에 나타날 때마다 새로운 마스크 오용방법을 알려주는 문재인을 보며 필부의 지혜조차 찾아볼 수 없는 자에게 '리더십'을 기대해야 하는 국민이 불쌍할 뿐이다.부엌에서 조리를 하는 초보 주부도 찌개가 끓어넘치면 불부터 줄이고 본다. 급하다고 불을 그대로 둔 채, 물을 들이붓는 짓은 하지 않는다. 어제인 2020년 2월 28일 병실이 없어 입원도 못하고 앓던 사람이 죽었다는 보도 후에 680명이나 입원 대기 중이라는 사실을 접했다. 같은 날, 대통령은 국회에 가서 추가경정예산 편성을 도와 달라고 했다. 돈? 좋지! 하지만 좀 살자. 여객기를 타면 식사나 스낵을 준다. 그러나 기류가 악화되어 항공기가 심하게..
코로나19 (COVID-19) 대처법: 마스크, 이럴거면 쓰지마라. 신종코로나바이러스, 코로나19는 하루 천명의 확진자가 나올지도 모르는 위기상황으로 대한민국을 몰아넣고 있습니다. 면역력을 키우는 방법으로 이 위기를 극복해야 한다지만 마스크라도 정상적인 가격에 쓸 수 있으면 불안함을 많이 덜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사실 마스크는 환자가 철저히 써야 한다고 합니다. 코로나 바이러스의 분무기 역할을 하는 환자가 조심해야 전염이 안되니까요. 하지만 누가 코로나19 잠복기에 있는지 알 수 없는 상황에서 모든 사람이 마스크를 찾는 것은 어쩔 수 없는 일입니다. 기껏 마스크를 구했는데도 착용과 사용을 잘못하면 코로나19에 전염될 수 있습니다. 다음 사항을 지켜야 합니다. 1. 잘못된 마스크 착용 : 위 아래를 뒤집어 착용하기, 코만 가리기, 턱 밑까지 가리지 않기, 입만 가리기, ..
코로나19 (COVID-19) 대처법: 면역력 높이는 체중과 체온 조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코로나19의 예방을 위해 필수적인 마스크도 제대로 구하지 못해 안타까운 일들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열흘을 마스크 하나로 버틴다는 버스 기사의 하소연을 듣고는 무능한 정부의 대처 능력에 화가 치밉니다. 이럴 때 일수록 알아서 살아 남아야 하는 것이 대한민국에 사는 민초들의 숙명입니다. 그러려면 어떻게 해서든 면역력을 키워 코로나19에 노출되더라도 발병하지 않도록 애를 써야 합니다. 이번 글에서는 체중과 체온이 우리의 면역력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 알아보겠습니다. '뚱뚱한 사람은 기본적으로 면역력이 좋은 편입니다. 실재로 마른 사람보다 약간 통통한 쪽이 질병도 적고 건강힙니다. 하지만 비만이라는 소리를 들을 정도로 뚱뚱해지면 교감신경이 향상되고 체중 자체가 스트레스가 되어 심근경색 등의..
코로나19 (COVID-19) 대처법: 나이와 성별에 따라 다른 면역력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코로나19 때문에 매일 사망자가 생기고 있습니다. 치료제는 빨라야 올 여름에 선을 보일 것 같다는 소식에 속수무책 무력감이 커집니다. 믿을 것은 우리의 면역력 밖에 없습니다. 그런데 면역력은 사람마다 다릅니다. 크게 남과 여, 노인과 청년의 면역력에 대해 알아 봅시다."[남자와 여자의 면역력 차이]결론부터 이야기하면 그렇습니다. 남성보다는 여성이 면역력이 압도적으로 높습니다. 이는 남녀의 평균수명의 차이만 봐도 잘 알 수 있습니다.남성이 약 79세인 대 반해 여성은 86세로 평균수명이 6 년 이상 차이가 납니다.그 이유는 바로 여성호르몬 때문인데 애초에 임신과 출산을 견디기 위해 나오는 여성호르몬은 부교감신경 우위의 체질을 만들어줍니다.여성이 가장 면역력이 높을 때는 이 여성호르몬..

728x90
반응형